•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3주, 3일 전

    폴님
    메리크리스마스!!!
    언제나 가족들 평안하시길…

  • Han.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3주, 4일 전

    물고기여러분들 다들 좋은 하루 보내고 계시길. 남은 올해도 내년도 다들 건강하세요!

    요즘 자꾸 마음이 불안하고 힘들때가 많은데.. 폴님 목소리 듣고 있으니 좋네요..
    내년엔 꼭 다같이 얼굴보고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이 오기를 바랍니다. 마지막 공연 때 떠올리며 잠을 청해봅니다~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개월 전

    올 겨울엔 무스카리도 히야신스도 튤립도 심었습니다.
    왠지 봄이 오기전에 아이들이 만개하겠죠. 무척 기다려집니다.

    돌보는 아이들이 자꾸 늘어납니다.
    내가 감당 할 수 있을만큼 욕심부리지 말아야 할텐데…
    폴에게 우리 마가렛여사님과 장미같은 꽃을 피우는 앤틱로즈 제라늄 보여주고 싶네요.

    올해 그래도 아주 막 허비한건 아니예요. 이렇게 멋진 정원을 갖게 되었거든요.
    보이나요? 저 멀리 달력ㅎㅎ

    생각해보면 기쁜일도 많이 있었어요.
    안테나 인터넷 공연도 있었고 얼마전 힐링 콘서트에서 눈물까지 글성이며 공연 함께 했습니다.

    그리고 마음이 아파 입원해계시는 환자분들께, 아침일찍 코로나를 뚫고 치료 받으러 오…[자세히보기]

  • classicway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개월 전

    lp 떨어졌네요
    당첨 되신분들 부러워요 ㅠㅠ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개월, 2주 전

    깜놀!!
    테레비 뉴스에서 집까지 무사히가 나왔어요! 것도 아주 오래 나왔어요!
    저는 우리 폴님 노래나 음악이 나오면 너무 좋습니다!

  • Han.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개월, 3주 전

    ㅠㅠ.. 온라인공연 신청해놓고 공연 볼 만반의 준비를 해두었는데… 결국 오프닝부분도 못 보고 줌 접속만 해보고 기다리다가 나올 수 밖에 없었네요…
    회사 일 때문에…….
    너무 기대하고 있었는데… ㅠㅠ..
    혹시 이거 방송으로도 보여주는지, 유료 결제해서 스트리밍이라도 볼 수 있는지 아시는 분 계실까요??

    그리구.. 안테나뮤직에서 꼭 좀 이런 공연 해주셨음 좋겠다는 생각이 간절히 들었어요.. 저번에 안테나식구들 다 나와서 유투브로 생중계해주셨을때 너무 좋았는데
    아예 정식공연으로 온라인 티켓사서 입장해서 함께 하는 그런 공연은 어려울까요…?

    아님 오늘처럼 소수 관객만 모시고 나머지는 온라인으로라도..

  • mong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개월, 3주 전

    폴님께서 제 메시지를 읽어주셔서 더욱 더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사랑하는 폴님, ‘유자맨’ 아니고 ‘뮤지션’이에요.

    • 저도 언급하신거 봤어요! 몽님 이셨구나!!! ㅎㅎ 저는 현수막 이예요!!!ㅎㅎㅎ

  • 도다리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개월, 3주 전

    폴공연을 보려면… 제 카메라도 켜야하나요… 우리세대의 나훈아 인가요…. 화장이라도..해야하나…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개월, 4주 전

    안테나 sns 검색결과ㅠ입니다.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2개월 전

    나에게 수면바지 같은 폴 음악.
    배고플때 먹는 젤리?^^

    유일한 숨구멍 이었던 당신의 공연.

    숨구멍 막혀 있으니 조금씩 미쳐가고 있습니다. ㅎㅎㅎ

  • mong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2개월, 1주 전

    폴님, “안녕, 그동안 잘 지냈나요?”
    물고기님들, “나는 잘 지내고 있어요.”
    “다시 이렇게 노래”는 못 불러요 ㅋㅋ

    요즘 제가 자주 글을 쓰게 되는데요.
    제가 2월 말까지 실업급여’를 받는
    백수라서 시간이 지나치게 많네요.

    그래서 이 곳, 저 곳 많이 다니는데
    며칠 전엔 거의 3개월 넘게 ‘살고 있는’
    ‘화개’라는 곳에 엄마랑 ‘함께’ 갔어요.

    경상남도 하동군 화개면에 위치한
    ‘수류화개’ 쌍계사의 풍경들을 함께
    나누고 싶어 이렇게 글을 써 봅니다.

    저는 쌍계사에서 작년에 법명을 받은
    ‘지혜 혜, 나아갈 진’을 쓰는 ‘혜진’ 보살,
    ‘지혜 혜, 난초 란’을 쓰는 ‘손혜란’입니다.

    저는 음…[자세히보기]

  • 새의 선물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2개월, 2주 전

    안녕하시지요.날이 갑자기 너무 추워졌네요.얼마전 오랜만에 밤산책을 하는데 차가운공기가 기분 나쁘지않고 너무 좋더라구요.폴님과 물고기님들 모두모두 건강했음 좋겠어요.우리 모두 몸과마음 아프지 말아요..

  • mong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3개월 전

    안녕하세요?
    사랑하는 폴님,
    폴님보다 더 사랑하는 물고기님들!

    저는 지금 제주 아일랜드에 있습니다.
    17일에 돌문화공원에서 있었던 ‘고상지’님 공연을 보고 그 후로 계속 제주에 머무르고 있습니다.

    어제는 친한 언니의 추천으로 ‘협재해수욕장’을 다녀 왔습니다.
    제 개인적으로도 10여년 전부터 참 궁금했던 곳이었는데 그 꿈을 이루었네요.

    사랑하는 물고기님들께 제주의 바다를 살포시 공유합니다.
    폴님은 매일 보는 풍경이니까 그냥 쓰윽 보고 말면 될 거 같네요 ㅋㅋ

    요즘 날씨에는 딱 국경에서 밤 줍기 좋은 날씨인데, 그죠?

    점점 쌀쌀해지는 날씨에 가을보다 겨울이 더 진하게 느껴지는 건 기분 탓일까요?

    수족냉…[자세히보기]

    • 돌문화 공원이라니 ….ㅠ너무 좋으셨겠네요! 제주 너무 가고 싶네요! 사진올려주셔서 감사해요. 제주를 떠올리며 마음이 평온해 졌습니다.

  • 이크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3개월, 1주 전

    마음같지 않은일들이 일어나네요
    내 욕심이겠지하지만 여전히 그 끝을 잡고 놓지 못하네요
    숨하나 크게 들이쉬며
    오늘도 여전히 루시드폴님의 노래들을 들어 봅니다.

  • Lizzylieb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3개월, 3주 전

    혼란의 코로나 시대에도 열심히 밭갈고 씨뿌려..^^ 벌써 임신 7개월을 바라보고 있어요. 늘 생각했던대로 폴님의 고운 노래들을 모아 따라부르며 아이에게 들려주고 있는데요, 어제는 남편이 잠자리에 누워 또다시 폴님의 음악을 듣는 저를 보며 “아기가 폴 목소리를 아빠로 착각하겠다”, “폴을 계속 우리 침대로 불러오는건 곤란하다”며 능청스런 푸념을 늘어놓더라고요.ㅎㅎ
    제가 사는 곳은 다시 2차 판데믹이 오려는지 소란스러운데 나름 적당히 거리를 두고 사는 요즘을 즐기고 있습니다. 폴님, 가족들, 물고기님들 모두 건강히 지내셔요!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4개월 전

    어이쿠! 사진 올리는걸 깜빡 했네요.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4개월 전

    폴 안녕?
    저도 가을맞이 액비를 만들었어요.
    제가 액비를 만드는 법은 간단합니다.
    하이포넥스나 타이포같은 영양제를 물에 타는거예요. 더 좋은걸 주고싶지만 다른건 자신이 없네요.

    저는 잘 지내고 있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코로나에 걸리지 않았고 마스크는 잘 쓰고 다니고 밥은 잘 먹고 다닌답니다.

    제가 요즘 듣는 소리는…
    스마트폰 게임소리
    유튜브 소리
    사춘기 접어든 아이의 욕하는 소리
    그 아이가 게임에서 지면 하는 욕소리
    초5와 고1이 우당탕탕 쿵쿵 거리며 싸우는 소리
    집안에서 육중한 몸을 이끌고 쿵꿍꿍!
    우울합니다.

    써놓고보니 더 우울
    그래도 이번주는 좀 나아졌어요. 아이들이 학원은 갔거든요.

    집에…[자세히보기]

    • mong replied 4개월 전

      어머, 제가 생각했던 거보
      다 훨씬 ‘어른’이셨네요.
      “힘내”시라는 너무나도 가볍고 무책임한 말씀은 차마 못 드리겠습니다.

      하지만 우리 물고기들에겐 폴님과 폴님의 글와 폴님의 음악이 있습니다.
      아주 조금은, 그래봤자 아주 조금일지라도 ‘나아’지시길 마음으로, 부처님께 빌겠습니다.

      아주 먼 훗날,
      폴님 공연을 같은 날 보게 된다면 차 한잔 꼭 함께 하고 싶습니다.
      제가 ‘여자 어른’을 세상에서 제일 사랑하고 존경합니다.

      저는 요즘 폴님의 4집이 그렇게나 생각이 많이 나더라고요.
      ‘날개’라는 곡 추천 드립니다.
      한동안 제 벨소리이기도 했던 곡인데요.
      내면 아주 깊은 곳까지 파고 들어서 저를 달래주는 노래입니다.…[자세히보기]

      • 위로 감사해요! 오랜만에 날개 들어야 겠어요! 나중에 공연장에서 뵙는다면 좋겠어요. 생각만으로 기분이 좋습니다.

  • mong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4개월 전

    제주에 왔습니다.
    폴님과 ‘같은’ 하늘 아래에 있네요.

    폴님도, 우리 물고기님들도
    다들 평안하신가요?

    “안녕, 그동안 잘 지냈나요?
    나는 잘 지내고 있어요.”

  • mong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4개월 전

    #루시드폴 #lucidfall #마음은노을이되어

  • 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4개월, 1주 전

    안녕하세요. 작은 공간에서 전시회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전시 공간에 배경음악으로 ‘Moment In Love‘를 사용하고 싶은데 음원을 구입할 수 있을까요? 전시내용은 동물을 테마로 나무작업들입니다.

  • 더 보기